비주얼캠프, ‘2019 임팩테크 대상’ 국무총리상 수상

시선추적기술로 VR·스마트폰·키오스크·자율주행차량 등에 적용도

2019-04-29 11:00 출처: K-ICT 본투글로벌센터

비주얼캠프가 대한민국 임팩테크 대상에서 국무총리상을 수상한 뒤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성남--(뉴스와이어) 2019년 04월 29일 -- 본투글로벌센터(센터장 김종갑) 멤버사인 비주얼캠프(대표 석윤찬)가 시선 추적 기술로 24일 열린 ‘대한민국 임팩테크(ImpaCT-ech) 대상’에서 국무총리상을 수상하는 영예를 안았다고 29일 밝혔다.

정보통신기술분야(ICT) 국내 최고 권위의 상인 대한민국 임팩테크 대상은 우수한 신기술·신제품을 개발하고 첨단산업 활성화 및 경제 발전에 기여한 기업에 수여하고 있는 상이다.

비주얼캠프가 개발한 시선 추적 소프트웨어의 알고리즘 응답 속도는 1~2밀리세컨드(ms:1000분의 1초)에 불과하다. 소프트웨어가 CPU에서 차지하는 점유율도 낮아 독립형 VR 헤드셋이나 스마트폰과 같이 모바일 디바이스에 최적화돼 있다. 시선 추적 기술이 VR, 스마트폰을 넘어 키오스크와 자율주행차량 등에도 적용될 수 있도록 연구 및 개발을 진행 중이다. 건국대학교 재활의학과, 한국전자통신연구원(ETRI), 신한은행 등과 협력 중에 있다.

박재승 비주얼캠프 공동창업자는 “대한민국 임팩테크대상에서 혁신적인 기술력과 사업성을 인정받아 대기업 사이에서 국무총리상을 수상하게 된 것에 대해 자부심을 느끼고 있다”며 “비주얼캠프는 5G 네트워크 시대를 맞아 스마트폰, VR·AR, 미디어, 광고, 의료, 모빌리티 등 다양한 분야를 혁신시킬 수 있는 기술 매개체로서 새로운 서비스를 선보일 것”이라고 밝혔다.

한편 비주얼캠프는 HTC의 독립형 헤드셋인 바이브 포커스(VIVE Focus)에 적용한 시선추적기술을 5월 말 개최되는 ‘서울 VR/AR 엑스포’에서 선보일 계획이다.

K-ICT 본투글로벌센터 개요

본투글로벌센터는 과학기술정보통신부 산하기관으로 유망기술을 보유한 혁신기술기업이 세계시장으로 진출해 나갈 수 있도록 △유망기술 전문기업 발굴 △글로벌 지향 교육·훈련 △해외진출 가교역할 △해외 진출 지속가능 전문 컨설팅 △입주공간 등을 지원하고 있다. 특히 해외 진출에 필요한 법률, 특허, 회계, 마케팅, 투자유치 등에 대해 내부 전문가들이 1차적으로 진단하고 2차적으로 외부 민간 전문기관에 연계하는 실질적인 원스톱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다. 2013년 9월 개소아래 2018년 12월까지 지원기업에 투자유치 연계한 금액은 3593.8억원에 달하며, 컨설팅 건수는 총 9781건에 이른다. 해외 법인설립 69건, 해외 사업계약·제휴 414건, 해외 특허·상표출원 642건 등이다.

이 뉴스는 기업·기관·단체가 뉴스와이어를 통해 배포한 보도자료입니다. 배포 안내 >
뉴스와이어 제공