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HL 서플라이 체인, 한국 담당 신임 대표이사 선임

2020-11-04 13:30 출처: DHL

서울--(뉴스와이어) 2020년 11월 04일 -- 계약물류 솔루션 분야 글로벌 시장 리더인 DHL 서플라이체인(DHL Supply Chain)은 DHL 서플라이체인 코리아 대표이사에 에드먼드 슝(Edmund Hsiung)을 선임한다고 밝혔다.

서울로 옮겨 근무하게 될 슝 신임 대표이사는 앞으로 11개 시설의 사업 운영을 총괄하며 경영 전략, 신사업 개발을 관장하는 한편 한국 내 디지털화 프로젝트을 확대, 가속화하게 된다.

알프레드 고(Alfred Goh) DHL 서플라이체인 한국-일본 클러스터 담당 대표는 “슝 대표이사는 전략적 사고 과정, 그리고 사업 개발과 딜 메이킹과 관련된 풍부한 경험을 바탕으로 DHL 사업 활동에 기여한 귀중한 인재다. DHL이 급변하는 역동적 마켓플레이스 내에서 사업을 더욱 발전시켜 나가기 의해 힘쓰고 있는 가운데, 슝 대표이사의 기민한 비전과 현명한 경영 스킬은 코로나19로 인한 어려운 여건 속에서 특히 빛을 발할 것이다. 슝 대표이사의 훌륭한 리더십을 통해 고객사 서비스가 한층 향상될 것이라 확인한다”고 밝혔다.

슝 대표이사는 30여년간 물류업계에 종사해 온 베테랑으로 경력의 절반 이상을 도이치포스트 DHL 그룹 산하 기업들인 DHL 서플라이체인과 DHL 익스프레스에서 보냈다. 최근까지 DHL 서플라이체인 아시아태평양 전략파트너십 총괄로 활동하며 업계 최고 수준의 운송, 물류창고 및 유통 솔루션을 공급하기 위해 SF Holding과의 10년 전략적 파트너십, 필리핀 최대 기업 중 한 곳인 JG Summit과의 합작법인 설립 등 지역 내 핵심적인 회사 이니셔티브에 기여했다.

DHL 서플라이체인 코리아 신임 대표이사인 에드먼드 슝(Edmund Hsiung)은 “훌륭하고 경험 많은 팀과 함께 한국 고객들을 관리하게 돼 기쁘다. 우리 회사 사업을 확장하는 한편 가장 혁신적이고 고객 중심적 계약물류 솔루션 기업이라는 평판을 강화할 기회가 주어지게 돼 매우 영광이다. 전략적 리더가 되어 현재 상황을 극복하는 한편 핵심 서비스 강화하는 전략적 포커스를 유지하고 국제 공급망 혼란을 잘 관리할 역량을 키우는 것이 중요하다고 생각한다”고 말했다.

DHL 개요

DHL은 물류업계를 선도하는 글로벌 브랜드다. DHL은 국내외 우편 서비스와 전자상거래 배송 및 관련 솔루션 제공은 물론 국제 특송 및 육해공 운송서비스, 산업별 공급망 관리에 이르기까지 다양한 서비스 포트폴리오를 자랑한다. 전 세계 220개 이상의 국가 및 지역에서 약 38만 명의 DHL 직원들이 근무하고 있으며, 사람과 산업을 안전하게 연결해 지속 가능한 세계 무역 흐름이 가능하도록 이바지하고 있다. DHL은 전자상거래, 기술, 생명과학 및 헬스케어, 엔지니어링, 제조업과 에너지, 자동차 및 유통 등 성장 가능성이 높은 시장과 산업에 전문 솔루션을 제공하며 ‘세계를 대표하는 물류기업’으로 지위를 공고히 하고 있다. DHL은 도이치 포스트 DHL 그룹(Deutsche Post DHL Group) 자회사이며, 그룹은 2019년 630억 유로 이상의 매출을 기록했다. 그룹은 지속 가능한 비즈니스 실행 및 사회와 환경에 대한 헌신을 통해 전 세계에 긍정적으로 기여하고 있으며, 2050년까지 물류 현장에서 발생하는 탄소 배출을 ‘제로(0)’로 달성하는 것을 목표로 한다.

이 뉴스는 기업·기관·단체가 뉴스와이어를 통해 배포한 보도자료입니다. 배포 안내 >
뉴스와이어 제공