엔젠바이오, 온코닉테라퓨틱스와 NGS 기반 동반진단 기술개발 업무협약 체결

제일약품 신약개발 자회사 온코닉테라퓨틱스와 고형암 항암신약 동반진단 개발

2020-12-07 10:00 출처: 엔젠바이오

엔젠바이오 CI와 온코닉테라퓨틱스 CI

서울--(뉴스와이어) 2020년 12월 07일 -- 정밀진단 플랫폼 기업 엔젠바이오(대표이사 최대출)가 글로벌 항암신약 연구개발 전문 회사 온코닉테라퓨틱스와 NGS 기반 동반진단 기술개발을 위한 업무협약(MOU)을 체결했다고 7일 밝혔다.

온코닉테라퓨틱스는 제일약품이 설립한 글로벌 혁신 신약 연구개발 전문 기업으로 현재 차세대 이중표적항암제인 JPI-547을 국가항암신약개발사업단과 함께 개발하고 있다.

이번 MOU를 통해 양 사는 고형암 표적치료제 후보 물질인 JPI-547 이중저해항암제(PARP/TNKS dual inhibitor) 동반진단을 위한 바이오 마커 및 유전체 NGS 진단 패널을 개발해 임상시험 대상환자 선별에 적용하고, 미국 식품의약국(FDA) 동반진단 허가도 공동으로 추진할 계획이다.

온코닉테라퓨틱스 김 존 대표는 “엔젠바이오와의 동반진단 기술 공동 개발을 통해 신규 항암 바이오마커 발굴 및 동반진단 키트 개발 시기를 최대한 단축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며 “이를 통해 난치성 암종의 신규 적응증 개발을 통한 신시장 확보 및 JPI-547의 가치 극대화가 가능할 것”이라고 설명했다.

엔젠바이오 최대출 대표이사는 “온코닉테라퓨틱사의 신약 개발 프로젝트 성공을 위해 상용화가 검증된 NGS 기반 고형암 정밀진단 제품과 분석 SW를 최대한 활용할 것”이라며 “이를 통해 엔젠바이오의 수익 증대가 예상된다”고 말했다.

이어 “온코닉테라퓨틱스사도 효율적인 신약 개발이 가능해질 것으로 기대한다”며 “양 사 모두 윈-윈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해 협력하겠다”고 덧붙였다.

엔젠바이오 개요

주식회사 엔젠바이오(NGeneBio Co., Ltd.)는 차세대염기서열분석(Next Generation Sequencing; NGS) 플랫폼과 생물정보학(Bioinformatics)이라는 정밀 의료의 가장 핵심 기술 분야에서 다년간의 사업 경험과 기술 역량을 보유하고 있다. 이를 기반으로 암 체외진단 및 동반진단 분야, Bioinformatics 시스템 사업 분야, 질병 진단 분야, Liquid Biopsy 분야 등에서 안전성과 효과성이 입증된 진단 제품과 서비스를 통해 정밀의료 시대를 여는 데 이바지한다.

이 뉴스는 기업·기관·단체가 뉴스와이어를 통해 배포한 보도자료입니다. 배포 안내 >
뉴스와이어 제공